• 최종편집 2024-04-18(목)
 

총괄 통합대응센터 졸속 추진 질타 “원활한 운영 위해 검토 필요”

 

김재균 다문화가족.jpg

▲ 총괄 통합대응센터 졸속 추진을 질타하고 있는 김재균 의원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김재균 위원장(더불어민주당, 평택2)은 22일(목)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2024년 여성가족국 업무보고에서 경기도 여성폭력통합대응센터 설치 추진과 관련해 졸속으로 추진되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김재균 위원장은 “지난 행정사무감사에서 경기도 여성폭력통합대응센터 설치 시에 피해자 임시숙소 마련과 피해자 보안 등의 문제가 우선적으로 해결되어야 한다고 지적했지만, 이와 관련하여 아무런 대안을 마련하지 못한 상황에서 개소 일정을 서두르고 있다”고 질타했다.


이에 여성가족국 김미성 국장은 “여성가족국 조직 및 기능 강화를 위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그 결과를 참조하여 충분한 논의 후에 사업을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김재균 위원장은 “여러 기관과의 유기적 통합이 필요한 만큼 신중하게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김재균 위원장은 “현행 다문화가족과와 외국인정책과 두 부서 간 유사·중복 사업이 많다”며 “가능한 중복사업은 피하고 다문화가족과만의 특색있는 사업을 발굴하여 추진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태그

전체댓글 0

  • 600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재균 경기도의원 “여성폭력통합대응센터 체계적 추진해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