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원스톱 일자리 서비스 확대 제공 및 지역 일자리 매칭 강화 

 

고용노동부 네트워크.jpg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지난 23일 평택고용복지플러스센터 회의실에서 고용노동부와 함께 ‘고용서비스 통합네트워크 구축에 따른 출범식’을 가졌다.


고용노동부 평택지청(지청장 김태영)은 평택시와 서민금융진흥원 등 관계기관과 함께 ‘고용서비스 통합네트워크’를 구축해 기관 간 협업을 통해 지역 일자리 매칭을 강화할 계획이다.


‘고용서비스 통합네트워크’는 지역 특성을 반영한 입주 기관 확대와 네트워크 강화를 통해 맞춤형 고용서비스를 밀도 있게 제공해 일자리 사업의 효과성 제고와 고용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날 출범식에는 고용노동부 평택지청 김태영 지청장과 평택시 기획항만경제실 오영귀 실장, 평택상공회의소 이보영 회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기지역본부 이계천 본부장, 한국산업인력공단 경기남부지사 오창열 지사장 등 15명이 참석했다.


고용노동부 평택지청은 평택고용센터와 평택시 일자리센터,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자활센터, 중장년내일센터, 서민금융진흥원,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남북하나재단 등을 포함한 8개 기관이 통합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고용노동부 네트워크2.png

 

특히 중장년층과 경력 보유 여성이 구직자의 절반 이상인 지역 특성을 반영해 서민금융진흥원의 금융 생활 지원과 함께 중장년 퇴직자의 경력 재설계를 지원하는 중장년층 경력기반 재취업 지원 서비스, 직업훈련·마음건강 등을 종합 지원하는 경력 보유 여성 일·가정 양립 통합서비스 등 대상별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울러 새롭게 구축한 청년센터를 평택시 청년지원센터 등과 협업해 청년층 맞춤형 프로그램도 확대·운영하며,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층을 대상으로 취업 성공을 지원하기 위해 심층상담 등을 통해 맞춤형 서비스 패키지를 제공한다.


김태영 평택지청장은 “고용서비스 통합네트워크 출범으로 중앙-지자체-관계기관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지역 특성에 맞는 통합 고용서비스를 확산해 효과적인 고용·복지 서비스 제공을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평택시 평생학습센터장은 “고용서비스 통합네트워크 전국 2호점을 축하하고, 평택 고용서비스 통합네트워크센터를 통해 양질의 고용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근혁 기자 ptlnews@hanmail.net 


태그

전체댓글 0

  • 717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고용노동부 평택지청 ‘고용서비스 통합네트워크’ 출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