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조선후기 양성현 반곡면 지역... 1914년 원구리에 관동 통합해

 

평택시사.png

▲ 망월대가 있었던 월곡1동 월구리(2012)

 

◆ 월곡동(月谷洞)


조선후기 양성현 반곡면 지역. 1914년 원구리에 관동을 통합해 안성군 원곡면 월곡리라고 했다. 월곡1동 뒤에 망월대(望月臺)가 있어 유래됐다.


1. 달곡: 월곡동의 우리말 이름. ‘달구리’라고도 한다.

 

2. 관동(官洞): 월곡2동의 자연마을. 옛날 관아가 있어 관동, 귀한 사람들이 살았다고 해서 ‘귀골’, ‘구골’이라고도 불렀다. 마을 안에 골밭·향교동·옥터골 등의 지명이 남아 있다.

 

3. 새터말: 새로 형성된 마을.

 

4. 망우재: 월곡1동 뒷산으로 망월대가 있어 ‘망운대’ 또는 ‘망우재’라고 했다.

 

5. 백운산: 월곡동과 안성시 양성면 반제리 사이에 있는 산으로 ‘큰산고개’라고도 한다. 정월 초하루에 월곡1동 마을에서 해돋이 행사를 한다.

 

6. 전의 이씨 효부 정문: 월곡1동 월구리와 2동 관동 사이에 있는 조한기의 처 전의 이씨 효부 정문. 1705년에 정려됐다.

 

7. 아래골: 월곡2동 마을 앞의 골짜기.

 

8. 요골: 월곡2동에 있는 골짜기로 옛날에 그릇을 굽는 가마가 있었다. <참고문헌: 평택시사(평택시사편찬위원회 펴냄)> 


※ 다음호(648호)에서는 ‘평택시 청룡동(靑龍洞)’ 지명 유래가 이어집니다.


김지영 기자 ptlnews@hanmail.net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19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史로 보는 ‘평택시 월곡동’ 지명 유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