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2-01(수)
 

1.jpg

 

 코로나19 예방 마스크를 제조하고 있는 ㈜아이앤글로벌(대표 윤서연)의 본사는 분당이지만 마스크를 제조하는 공장은 평택시 청북읍에 소재하고 있다. 지난해 평택시 방역 취약계층을 위해 마스크 4만5천장을 전달했고, 이어 팽성읍 방역 취약계층을 위해서도 마스크 4만5천장을 기탁한 바 있다. 윤서연 대표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면서 지역에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작으나마 보탬이 되기 위해 마스크를 기부했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한 따뜻한 나눔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월 17일 윤 대표를 만나 ▶소외계층 마스크 나눔 ▶청북읍 소재 제조공장 ▶평택시민 일자리 창출 ▶향후 활동 및 봉사 계획 등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들었다. <편집자 말>
태그

전체댓글 0

  • 8259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터뷰] ㈜아이앤글로벌 윤서연 대표에게 듣는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