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8(수)
 

이기형 산건위원장 “시민 안전 위협하는 생활환경 개선해 나가겠다” 

 

산업건설위원회 방음벽.jpg

 

평택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위원장 이기형)는 7월 27일 시의회 3층 간담회장에서 평택시 방음벽 설치 기준 관련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기형 위원장, 소남영 부위원장을 비롯해 산업건설위원회 소속 김산수·김영주·이윤하 위원과 김혜영·최선자 의원, 도시계획과장 등 관계 공무원, 방음벽 안전환경 시민연대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현행 방음벽 설치 기준에 대한 설명을 청취한 후 안전사고 발생 위험을 해소하기 위한 방안을 집중 논의했다.

 

산업건설위원회 방음벽2.JPG

 

이날 시민연대는 지난 3월 사망 사고가 발생한 용이2교차로 방음벽과 관련해 안전상의 이유를 들면서 이설(철거)을 요구했으며, 집행부는 방음벽 이설(철거)을 둘러싸고 이견이 있어 협의가 지연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기형 위원장은 “집행부와 시민연대를 비롯한 시민들과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합리적인 방음벽 설치 기준을 마련토록 노력하겠다”며 “산업건설위원회는 평택시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생활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지영 기자 ptlnews@hanmail.net 

태그

전체댓글 0

  • 988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의회, 방음벽 설치 기준 간담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