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1(금)
 

취임 첫날 ‘경기도 비상경제 대응조치 종합계획’ 제1호로 결재 예정

 

김동연 당선인.jpg

▲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민선8기 경기도정의 출발을 알리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취임식이 다음 달 1일 오전 10시 경기도청 대강당에서 ‘맞손신고식’ 형식으로 개최된다.


우수 정책제안자로 선정된 11명의 도민을 비롯해 정치, 사회, 복지, 문화, 예술, 종교, 언론, 스타트업 창업자 등 각계각층 대표 인사와 도민 등 500여 명이 참가해 ‘1:1 프리토킹’을 통해 자유롭게 대화하는 ‘도민 대담(타운홀미팅)’ 방식의 소통의 장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최은순 인수위 기획재정분과 위원장은 27일 경기도인재개발원 미래관 1층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은 구상을 밝혔다.


인수위에 따르면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은 1일 취임 첫날 ‘경기도 비상경제 대응조치 종합계획’을 제1호로 결재할 예정이며, 인수위는 고물가와 고금리 등 경제위기 상황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인과 소상공인, 자영업자, 취약가구 지원 등 민생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대책을 최우선 과제로 결재하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최 인수위 기획재정분과 위원장은 “맞손 신고식은 마주 잡은 손으로 서로 협력한다는 ‘맞손’과 도민의 명령을 받아 낮은 자세로 ‘신고’한다는 의미를 가진다”며 “앞으로 임기 4년 동안 도민의 삶을 책임져야 하는 공복으로서, 소통하고 협력하며 헌신하겠다는 다짐을 하는 취임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수위 관계자는 “취임식은 비상경제상황과 장마철 대비 필요성 등을 감안해 간소하게 진행된다”며 “김 당선인은 취임 첫날부터 낮은 자세로 도민과 적극 소통하고, 도민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하는 민선 8기 도정을 펼칠 것이라고 다짐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ptlnews@hanmail.net 

태그

전체댓글 0

  • 1807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동연 당선인, 7.1. 취임식 갖고 본격 업무에 들어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