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17(화)
 

차정우 동장 “주민 모두 연말연시 따듯한 위로가 되시길” 

 

세교동 조명.jpg

 

평택시 세교동(동장 차정우)은 지난 23일 세교동행정복지센터 앞에서 야외 트리 점등식을 가졌다. 


이날 점등식에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기관·단체장 및 세교동 공무원 소수 인원만 참석해 진행했다.


세교동행정복지센터 앞 작은 공원에 설치된 대형 느티나무 트리와 다양한 모형의 LED 조명은 주민들의 호응을 얻었으며, 트리와 함께 휴식할 수 있는 벤치 및 운동기구가 비치되어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 조명 설치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주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주기 위해 제작됐으며, 조명은 내년 2월까지 세교동을 환히 밝힐 예정이다.


차정우 세교동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에게 연말연시 따듯한 위로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다가오는 내년에는 주민들과 함께 더욱 살기 좋고 행복한 세교동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 세교동은 인구 3만 달성을 목전에 두고 있으며, 내년 5월 지제역더샾센트럴시티 입주를 시작으로 12월 힐스테이트 퍼스티움 입주에 따라 대규모 인구 유입이 기대된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태그

전체댓글 0

  • 382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 세교동, 주민 위한 트리 점등식 및 야간 조명 설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