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2(토)
 

김수배 회장 “다가오는 겨울 보다 따뜻하게 보내시기를”


오성면 집수리.jpg

 

 한국자유총연맹 평택지회 오성분회(회장 김수배)는 지난 2일 회원 20여명이 참여해 소외이웃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실시했다.

 

 이날 추진한 사업은 한국자유총연맹 시연합회의 재료비 지원과 오성면 단체 봉사자들의 재능기부 활동으로 진행됐으며, 낙후된 주택의 벽지를 새롭게 도배하고, 장판교체, 형광등 수리 등을 통해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공간을 마련했다.

 

 김수배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홀로계신 어르신께 위로가 되고 다가오는 겨울을 보다 따뜻하게 보내시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영환 오성면장은 “겨울이 오기 전 쾌적한 환경에서 어르신이 지내실 수 있도록 저소득층 주거복지 증진에 협력해 주신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오성면 행정복지센터에서도 소외이웃들의 주거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자유총연맹 평택지회 오성분회는 20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매년 소외계층 집수리 봉사, 김장김치 나눔 행사, 복지사각지대 발굴 등 오성면 사회복지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지영 기자 ptlnews@hanmail.net 

★자치돌이★ 기자 @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906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 오성면 자유총연맹, 독거어르신 집수리 봉사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